상단여백
HOME 제약 신제품·신약
LG화학, 면역항암제 개발 나선다미국 '큐 바이오파마'와 면역항암제 공동개발

(충청의약뉴스) LG화학이 차세대 항암제로 불리는 면역항암제 개발에 나선다. 면역항암제는 체내 면역체계를 자극해 활성화된 면역세포가 암세포를 공격하도록 유도하는 항암제를 일컫는다.

LG화학은 미국 보스턴 소재 '큐 바이오파마(CUE Biopharma)'의 전임상 및 후보물질 발굴단계의 면역항암제 신약 과제 3개를 공동개발 한다고 12일 밝혔다.

파트너십 체결에 따라 LG화학은 아시아권에서, 큐 바이오파마는 비아시아권에서 신약 과제의 개발과 상업화를 진행한다. LG화학은 아시아 지역 권리를 독점으로 확보하기로 했다.

LG화학은 지분투자, 계약금, 개발 및 상업화 성취도에 따른 단계별 마일스톤(단계별 기술료) 등 최대 약 4억달러를 큐 바이오파마에 지급한다. 상업화 이후에는 아시아 지역 매출에 따른 로열티도 지급할 예정이다.

LG화학은 이번 계약 후 2년 내 전 세계 상업화 권리를 바탕으로 한 파트너사의 신약 과제 1개를 추가로 도입할 수 있는 옵션(약 5억달러 규모) 권한도 확보했다.

LG화학은 이번 파트너십은 큐 바이오파마의 혁신 신약 플랫폼 기술과 LG화학의 신약개발 역량이 합쳐지면 글로벌 항암제 시장에서 시너지를 낼 수 있다는 판단에서 이뤄졌다고 밝혔다.

큐 바이오파마는 혁신 플랫폼 기술을 바탕으로 암, 자가면역 및 만성감염질환 치료제 등을 개발하는 바이오 회사다. 미국 나스닥 시장에 상장돼 있다.

이 회사는 면역세포의 일종인 T세포의 활성을 체내에서 선택적으로 조절할 수 있는 플랫폼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환자의 T세포를 체외로 추출해 활성화한 후 체내에 재주입하는 기존 치료법과 비교하면 약물을 보다 정확히 전달·조절할 수 있는 차별성을 갖춘 기술로 평가된다.

손지웅 LG화학 생명과학사업본부장은 "큐 바이오파마의 혁신적인 선택적 T세포 조절 기술과 LG화학의 바이오의약품 개발 및 생산 역량이 합쳐진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혁신적인 치료제 개발에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충청의약뉴스  news@ccmpnews.com

<저작권자 © 충청의약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의약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