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 병·의원
청주한국병원, 심장조영술 4천례 달성

(충청의약뉴스)   청주한국병원은 심장혈관센터 개설 4년여 만에 심혈관조영술 시술 실적이 4000례를 돌파했다고 13일 밝혔다.(사진)
6명의 응급의학과 전문의가 있는 청주한국병원은 지역응급의료센터와 연계, 주말 휴일과 야간에도 응급시술이 가능해 심정지 상태에서 실려 온 환자들을 뇌손상이 없이 소생시켜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한국병원은 도내 종합병원 가운데 256채널 심혈관3차원CT를 최초로 가동, 혈관조영촬영장치, 혈관 내 초음파·압력 측정 분석 장비 등 대학병원과 동일한 수준의 최첨단 의료장비를 갖추고 있다.
김영주 심혈관센터 간호사는 “심장조영술 시술을 진행하는 과정에서 혈관이 많이 막혀 혈관 내에 스텐트를 삽입할 경우 암환자와 동일하게 본인부담금이 전체 치료비의 5%로 큰 부담이 없다”며 “환자들의 입원 부담을 최대한 줄이기 위해 당일입원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석준 기자

조석준 기자  yohan@dynews.co.kr

<저작권자 © 충청의약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석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