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의학칼럼
‘도수치료’ 몸의 밸런스가 중요서현성 청주프라임병원 척추센터 원장

[충청의약뉴스]신체적으로 반복되는 작업을 하거나 오래 앉아서 생활하는 경우 안 좋은 자세가 습관이 되고 체형의 불균형이 일어나면서 신체의 밸런스가 무너지게 된다. 이로 인해 대다수의 직장인과 학생들이 허리와 척추 등 근육과 관절 부위에 뻐근함과 통증으로 힘들어 한다. 이 불편함은 신체 골격에 밸런스가 무너지고 신경과 근육에 자극을 가져오면서 일어나는 것이다. 


이런 불편함들을 수술 없이 사람의 손으로 개선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 그건 바로 ‘도수치료’ 이다. 도수치료는 수술을 하지 않고 도수 의학적 숙련도와 전문성을 가진 치료사가 손과 소도구를 사용해 목과 어깨, 골반 등의 틀어진 근골격계를 원 상태로 회복 혹은 기능을 개선해주는 치료방법이다. 

치료사가 손으로 직접 굳은 관절을 이완시켜주고 통증이 나타나는 부위를 손으로 눌러주어 완화시켜주는 비교적 유연한 치료 방법이다. 이는 마취나 약물 등으로 진행되지 않은 비수술적 치료이기 때문에 환자들의 부담감을 크게 덜어준다. 

도수치료는 척추 질환에 많이 적용하는 치료법으로 틀어진 척추와 관절, 뼈, 근육을 바로 잡아준다. 이에 따라 기능이 회복되면서 통증을 완화시키며, 체형 교정에 큰 도움이 된다. 주로 관절을 치료하는 방법으로 진행되는 도수치료는 관절을 움직일 경우 통증과 같은 불편함이 따르지 않도록 관절에 빠른 속도와 작은 진폭을 제공하면서 치료하는 방법이다. 도수치료의 효과는 도수 치료사의 숙련도와 전문성에 따라 효과에 큰 차이를 보인다. 따라서 근육, 뼈, 신경계에 대한 지식을 가진 치료사에게 시술을 받는 것이 효과적이고 안전하게 치료를 받을 수 있다.

충청의약뉴스  news@ccmpnews.com

<저작권자 © 충청의약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의약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