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정보 부음·화촉
부음-차병원 차경섭 명예이사장 별세
차경섭 차병원 명예이사장

 

차병원의 모태가 된 차산부인과를 개원해 이끌었던 차경섭(사진) 차의과학대학교·차병원 명예이사장이 5일 오전 5시 27분 노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99세.

1919년 출생한 고인은 1941년 세브란스의학전문학교(현 연세대학교 의과대학)를 졸업하고 1955년 미국으로 건너가 미주리 세인트루이스 의과대학에서 수학한 뒤 1960년 차병원의 모태인 차산부인과를 개원했다.

이후 차산부인과는 고인의 아들인 차광렬 차병원 회장이 1984년 강남차병원을 설립하는 데 중요한 기반이 된다.

고인은 1962년부터 이화여자대학교 교수, 연세대학교 외래교수와 고황재단(경희대학교) 이사와 이사장 등을 역임하는 등 40여 년을 학생 교육에도 이바지했다.

특히 1997년 차광렬 회장이 설립한 차의과학대학교에 장학금제도를 도입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 국가 경제 위기로 어려웠던 1998년에는 아들 차 회장과 함께 400억원을 재단에 헌납하기도 했다.

고인은 의과대학을 운영하며 후진 양성에 힘쓰고, 생식의학 연구 분야에서 세계적인 업적을 이룩한 점을 높이 평가받아 2005년 정부로부터 '국민훈장 무궁화장'을 수훈했다. 제4회 서재필 의학상과 2009년 자랑스러운 연세인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2010년 연세의료원에서는 의학적 공로를 인정해 고인의 이름을 딴 '김명선·차경섭·김인수 암연구상'을 제정했다.

유족으로는 차광렬 회장 외에 두 딸 광혜∙광은씨가 있다. 빈소는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판교 차바이오컴플렉스 국제회의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7일 오전 8시.

충청의약뉴스  news@ccmpnews.com

<저작권자 © 충청의약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의약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